Skip to main content

공시지가와 공시가격의 차이

 취득세와 종합부동산세 등 주택과 관련 된 세금을 산정하는 기준인 '공시지가'와 '공시가격'의 차이점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공시지가와 공시가격

1. 공시지가

공시기가는 건물을 제외한 순수 땅의 가격을 의미하는 것으로 국토부 장관이 공시하는 표준지의 단위면적당 토지 가격을 말합니다. 공시지가에는 '표준공시지가'와 '개별공시지가'가 있으며 이 또한 매년 1회 발표됩니다.


2. 공시가격

공시가격은 주택의 가격(땅값+건물가격)을 말하는 것으로 자치단체와 국세청이 재산세, 종합부동산세, 취득세 등의 각종 세금을 부과할 때 기준으로 활용하기 위해서 만든 가격입니다. 공시사격은 '개별주택 공시가격', '표준단독주택 공시가격', '공동주택 공시가격' 3가지로 분류 되며 매년 1회 발표됩니다.

공시지가와 공시가격의 차이는 건물가격이 포함여부에 따라 달라지며 순수 땅값만을 이야기 할 경우 공시지가를 건물과 땅값의 합을 나타낼때는 공시가격을 사용합니다.